호리병일까 사람 얼굴일까…’고창 병바위 일원’ 명승 된다



보는 각도에 따라 엎어진 호리병 혹은 사람 얼굴을 연상시키는 전북 고창의 독특한 바위 풍경이 명승으로 지정됩니다. 문화재청은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역사·문화적 가치가 있는 ‘고창 병바위 일원’을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으로 지정 예고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토토

토토 사이트

토토사이트 추천


추천 기사 글